홍준표 "유시민과 토론 비난하는 사람들 참 철 없다"

황인욱 기자 | 기사입력 2019/11/28 [13:54]

홍준표 "유시민과 토론 비난하는 사람들 참 철 없다"

황인욱 기자 | 입력 : 2019/11/28 [13:54]

▲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황인욱 기자=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28일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과 방송토론을 한다고 비난 하는 사람들을 보면서 참 철 없는 사람들이라고 생각했다"며 "그런 생각으로 살고 있으니 탄핵 당하고 궤멸 당하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이 같이 밝히고 "도대체 보수우파 진영에서 유시민의 토론 능력과 요설을 당해낼 사람들이 누가 있느냐"고 말했다.

 

이어 "그들의 세상이 지금인데 그들의 생각도 모른체 어떻게 총선 준비를 하느냐"며 "소수파로 전락하고, 갈갈이 흩어진 우리끼리만 뭉치면 총선을 이기고 정권이 저절로 굴러들어 오느냐"고 지적했다.

 

특히 "아직도 값싼 탄핵 동정에 휩싸여 앞날을 내다 보지 못 하는 사람들을 바라보면 한숨이 절로 나온다"며 "생각부터 바꿔라. 세상이 바뀌었다"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이제 이 나라는 친북 좌파의 나라로 가고 있다"며 "먹물깨나 든 사람은 방관 하면서 냉소나 하고 생각 있는 사람들은 아직도 탄핵의 감정에서 헤어나지 못하고 그 늪에서 허우적 대고 있으니 좌파들의 조롱거리가 될 수 밖에 없지 않느냐"고 비판했다.

 

나아가 "그래서 저들은 좌파 집권 20년이라고 호언 장담 하고 있는 것"이라며 "아직 멀었다. 더 당해 봐야 정신을 차릴 것이다. 그러나 정신 차릴 때는 이미 늦었다"고 말했다.

 

bfrogdgc@gmail.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