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명도 교수, “정부 대북정책 북한 정부가 아닌 주민에 맞춰야”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19/11/28 [17:09]

강명도 교수, “정부 대북정책 북한 정부가 아닌 주민에 맞춰야”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11/28 [17:09]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강명도 교수는 28일 경북도청 다목적 홀에서 통일을실천하는사람들 대구경북본부(상임대표:신경호)가 200여명의 대구경북 통일 지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가진 통일연수에서 “정부의 대북정책은 북한 정부가 아닌 주민에 맞춰야”한다고 말하고 "정부가 북한 주민의 더 나은 삶을 위한 통일정책으로 인식의 변화를 이끌어 낸다면 통일은 앞당겨질 것"이라고 했다.

 

이어 가진 특강에서 서인택 통일천사 공동상임의장은 한민족의 정체성과 통일비전인 코리안 드림을 설명하면서 "우리는 역사적으로 불교와 기독교를 받아 들여 종교가 추구하는 가치가 실현된 도덕적 이상 국가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 왔다고 말하고 통일은 결과가 아닌 과정으로 우리는 통일 이후에 어떠한 국가가 될 것인지 스스로 결정하고 정치적 대립과 갈등을 초월해 하나의 비전으로 뭉쳐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앞서 신경호 상임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임진왜란에서 나라를 구한 서애 류성룡과 충무공 이순신의 애국 애민정신을 오늘에 되살려 호국의 보루인 대구경북에서 통일만세 운동에 앞장서 통일은 시민의 힘으로 통일은 우리의 힘으로 이루자"고 강조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