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산불, ‘2월 위기설’…대형 우박도 소용없어

비바람도 못잡는 호주 ‘최악 산불’...

유하림 기자 | 기사입력 2020/01/21 [02:49]

호주 산불, ‘2월 위기설’…대형 우박도 소용없어

비바람도 못잡는 호주 ‘최악 산불’...

유하림 기자 | 입력 : 2020/01/21 [02:49]

<호주 브레이크뉴스=유하림 기자>

▲ 20일 호주 수도에 쏟아진 골프공 크기의 우박으로 차량이 반파됐다. ABC NEWS(AUSTRALIA) LIVE 캡처  © 호주브레이크뉴스

 

▲ 우박 크기가 아이 주먹만 한 모습. 7NEWS LIVE 캡처  © 호주브레이크뉴스

 

호주는 더이상 천혜의 자연이 숨쉬지 않는다.  자연재해의 피해로 몸살을 앓는 역설적 상황이 연속되고 있다.

 

최악의 산불을 겪고 있는 호주에 우박까지 떨어지며 피해가 속출하고 있고 우박과 폭우에도 불구하고 산불은 사그라들 기미가 보이지 않는다고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다.

 

20일(현지시간) 호주 공영방송 ABC 등 현지 언론들은 “이날 정오 캔버라에 아이 주먹만 한 크기의 우박이 떨어져 응급구조대가 200건 넘는 출동 요청 전화를 받았다”고 보도하며 멜버른에도 강력한 바람과 골프공만 한 우박이 휩쓸고 지나간 것으로 전했다. 

 

도심 한복판에 우박이 떨어지면서 사무실 창문과 차 창문이 부서지는 등 재산 피해가 발생했고, 수백 건이 넘는 구조 전화가 걸려왔다고 언론들은 전했다. 

 

호주 기상청은 "앞으로도 극심한 우박과 돌발 홍수 등의 피해가 예상된다"고 경고한 상황이다.

 

한편 우박이 떨어지고 비가 퍼붓고 있는 와중에도 호주 산불은 계속되고 있다. 산불의 기세를 줄이는 데 다소 도움이 됐지만, 강한 바람으로 화재 진압에는 어려움을 겪고 있다.  

 

▲ 강한 바람이 만든 먼지 구름이 거대한 먼지 폭풍으로 밀려오고 있는 모습. THE TELEGRAPH YOUTUBE 캡처  © 호주브레이크뉴스

 

20일 영국BBC에 따르면 폭우에도 불구하고 뉴사우스웨일스주 전역과 빅토리아주는 80곳 이상이 화염에 휩싸여 있다. 곳곳에서는 강한 바람이 만든 먼지 구름이 하늘을 새까맣게 물들인 상황이다. 

 

호주 빅토리아 주지사 다니엘 앤드류스는 BBC 인터뷰에서 "최근에 내린 비가 산불 피해를 입은 지역에 매우 도움이 됐다"면서도 "강한 바람이 화재 진압을 어렵게 했고, 고가 도로에서는 산사태가 일어나기도 했다"고 밝혔다.  

 

앤드류스 주지사는 또 "1월은 불길이 잡힐 시기가 아니"라며 "산불을 잡기 위한 노력을 계속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산불과 자연재해 협력 연구 센터'의 리처드 손튼 박사도 "호주 남부 지역은 아직 불이 가장 번지기 쉬운 '피크' 기간이 오지 않았다"며 "역사적으로 2월이 최악이었다"고 BBC에 밝혔다.  

 

손튼 박사는 또 "비가 오는 게 중요하긴 하지만, 그렇다고 산불이 바로 꺼지는 것은 아니"라며 "기본적으로 호주의 대기가 매우 건조하기 때문에 고온 건조한 바람이 불어오면 순식간에 나뭇가지들이 타 버릴 것"이라고 우려했다.  

 

호주 산불로 극심한 피해를 보고 있는 뉴사우스웨일스주 측은 공식 입장을 내고 다음 주 즈음 다시 덥고 바람 부는 날씨가 돌아올 것이라 예보한 바 있다.  

 

뉴사우스웨일스주에는 1월 첫째 주에 150개 산불이 동시에 발생하기도 했다. 19일 기준으로 69개 산불이 여전히 진행 중이다.  

 

▲ 호주 기상청은 지난해11월부터 올해 1월까지 평균 이상의 최대온도가 상승 할 가능성을 발표한 바 있다. 호주 기상청 트위터 캡처     ©호주브레이크뉴스

 

지난 9월부터 시작된 호주 산불로 현재까지 30명이 목숨을 잃었고, 2000개 넘는 주택이 사라졌으며, 영국 본토에 맞먹는 크기인 1000만 헥타르가 타버린 것으로 추정된다.  

 

BBC는 "기록적인 고온 현상과 심각한 가뭄 등 기후 변화로 인해 (호주 산불) 위기가 극대화됐다"고 전했다.

 

news2020@aubreaknews.com

 

 브레이크뉴스 원문 기사 보기

http://www.breaknews.com/sub_read.html?uid=705903&section=sc2&section2=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