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르포]터키 항공으로 조지아 공화국에

줄리 칼럼니스트 | 기사입력 2020/02/03 [10:44]

[사진 르포]터키 항공으로 조지아 공화국에

줄리 칼럼니스트 | 입력 : 2020/02/03 [10:44]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영국 런던에서 터키 이스탄불을 경유하여 조지아 공화국으로 가야하기에 터키 항공을 이용하다.
런던에서 터키는 4시간 비행이지만 시차로 3시간 이상 차이가 난다.
다시 터키에서 조지아 공화국으로 가려면 3시간 걸리는데 시차가 1시간 난다.

 

Turkish Airlines is used in London, England to go to the Republic of Georgia via Istanbul, Turkey.
In London, Turkey is a four-hour flight, but with time differences of more than three hours.
Again, the time difference of three hours to go to the Republic of Georgia is an hour.

英国ロンドンでトルコのイスタンブールを経由してジョージア共和国に行くために、トルコ航空を利用する。
ロンドンでは、トルコは4時間の飛行ですが、時差で3時間以上の差がある。
再びトルコジョージア共和国に行く3時間かかる時差が1時間出る。

 

항공기는 매우 노후하여 놀랐고 런던에서 터키 가는 승객들의 수준이 매우 낮았다. 그러나 기내 서비스는 좋은 편이었다.

 

The aircraft was very old and surprised and the level was very low of passengers

from London to Turkey  however, in-flight service was good.

 

航空機は非常に古く、驚いていて、レベルはロンドンからトルコへの乗客の非常に低かったが、飛行中のサービスは良好だった

 

이스탄불 공항은 아디스 아바바 에티오피아와 같은 혼란을 야기했지만 이스탄불 라운지는 승객 서비스가 좋았다.
조지아 공화국으로 가는 비행기도 노후에 놀랐다.

 

Istanbul's airport was raucous and had the same confusion as Addis Ababa Ethiopia,

but Istanbul Lounge had good passenger service.
The plane to the Republic of Georgia was also surprised by the aging.

 

イスタンブールの空港は騒々しいもので、アディスアベバ エチオピアと同じ混乱を招いていました。

ですけどイスタンブールラウンジは旅客サービスが良好でした。ジョージア共和国への飛行機も老化に驚いた。

 

 

조지아 공화국의 첫인상은 요르단, 러시아, 터키와 같다. 단지 중국인, 아프리카인이 없으므로 조금은 다른 분위기다.

 

The first impression of the Republic of Georgia is like Jordan, Russia, and Turkey,

just a little different because there are no Chinese or Africans.

ジョージア共和国の最初の印象は、ヨルダン、ロシア、トルコと同じである。
ただ中国人、アフリカ人がいないので、少し違う雰囲気だ。

조지아 공화국 입국하면  입국자 전원에게 조지아 레드와인을 선물한다.

When you enter the Georgia Republic, you will get present Georgia Red Wine to all arriving. .

ジョージア共和国に入ると、ジョージアレッドワインを到着するすべての人に贈呈します。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