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르포]조지아 와인

줄리 칼럼니스트 | 기사입력 2020/02/08 [08:28]

[사진 르포]조지아 와인

줄리 칼럼니스트 | 입력 : 2020/02/08 [08:28]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그루지야 와인은 남부 코카서스에 있다고도 알려진 조지아 국가에서 생산되는 와인의 총칭.
조지아 국가는 고대부터 수다의 민족이 어우러지는 실크로드의 중계지이며, 68가지의 언어가 사용되는 것에서 세계 문화의 크로스로드라고도 불리는 코카서스 지방에 위치한다.,그 포도 양조 문화는 8000년 이상의 역사가 있으며 아르메니아와 함께 세계 최고라고도 불리는 와인 생산지이다.
수도 트빌리시의 동쪽으로 퍼진 카헤티 지역은 언덕이 많고 기후가 건조하며 햇살이 잘 드는 구릉 경사면은 포도 재배에 적합하다.,19세기 러시아 문호 알렉산드르 푸시킨은 이 지역의 그루지야 와인을 "여러 부르고뉴 와인과 비슷하다"고 평했다.국제연합 교육과학문화기구는 토기를 사용한 전통적인 조지아 와인 제법을 무형문화유산으로 지정하고 있다

 

Georgian wine is a generic term for wine produced in Georgian countries, also known as being in the South Caucasus.
Georgia is a relay of the Silk Road, where many ethnic groups have been dating since ancient times, and is located in the Caucasus region, also called the Crossroads of World Culture, as 68 languages are spoken. The grape brewing culture has been over 8,000 years old, and it is the oldest wine production area in the world, as well as Armenia.
The Kaheti region, which extends east of the capital Tbilisi, has a high hills, the climate is dry, and sunny hilly slopes are well suited for viticulture, and the 19th-century Russian literary figure Alexander Pushkin reputed the local Georgian wines to be "comparable to some Burgundy-Wine".
The International Union Educational, Science and Cultural Organization designates traditional Georgia winemaking methods using earthenware as intangible cultural heritage

 

ジョージア国は古代から数多の民族が交るシルクロードの中継地であり、68種類もの言語が話されることから世界文化のクロスロードとも呼ばれるコーカサス地方に位置する。そのブドウ醸造文化は8000年以上の歴史があり、アルメニアとならび、世界最古ともいわれるワイン生産地である. 首都トビリシの東側に広がるカヘティ地方は丘陵が多く、気候は乾燥しており、日当たりのよい丘陵斜面はブドウ栽培に好適である.19世紀のロシアの文豪アレクサンドル・プーシキンは、この地方のグルジアワインを「いくつかのブルゴーニュ=ワインに匹敵する」と評している

国際連合教育科学文化機関は土器を使用した伝統的なジョージアのワイン製法を無形文化遺産に指定している

 

조지아 공화국 재래식 와인 공장에 비틀즈가 다녀간 흔적

Traces of the Beatles' presence in a traditional Georgian wine factory

ビートルズがジョージア共和国の伝統的なワイン工場に行った痕跡

 

조지아의 영토와 기후 조건은 와인 제조에 가장 적합하다. 극단적인 날씨는 드물다 : 여름은 단소매가 맑고 겨울은 온화하고 서리가 없는 경향이 있다.,자연의 샘이 풍부하고 코카서스 산맥의 흐름은 광물이 풍부한 물을 계곡으로 보낸다. 흑해의 영향을 받은 조지아의 온화한 기후와 습한 공기는 포도 재배에 최적의 조건을 제공한다. 포도원의 토양은 매우 집중적으로 재배되고 있으며 포도는 과일 나무 줄기를 기르고 궁극적으로 과일을 따라 늘어진다.이 재배 방법은 마그라리라고 불린다.

 

Georgia territorial and climate conditions are optimal for wine-making. Extremes of weather are unusual: summers tend to be short-sleeve sunny, and winters mild and frost-free. Natural springs abound, and the Caucasian Mountain streams drain mineral-rich water into the valleys. Georgia's moderate climate and moist air, influenced by the Black Sea, provide the best conditions for vine cultivating. The soil in vineyards is so intensively cultivated that the grape vines grow up the trunks of fruit trees eventually hanging down along the fruit when they ripen. This method of cultivation is called maglari

 

ジョージア州の領土と気候条件はワイン製造に最適です。,極端な天気は珍しいです:夏は短袖の晴れやかで、冬は穏やかで霜のない傾向があります。,自然の泉が豊富で、コーカサス山脈の流れは鉱物が豊富な水を谷に流出させます。,黒海の影響を受けたジョージア州の穏やかな気候と湿った空気は、ブドウ栽培に最適な条件を提供します。,ブドウ園の土壌は非常に集中的に栽培されており、ブドウのブドウは果実の木の幹を育て、最終的に果実に沿って垂れ下がります。,この栽培方法はマグラリと呼ばれています

 

일반 프랑스나 다른 나라 와인과 달리 한국의 항아리 같은 곳에 보관하며 6개월이 지나면 보관장소를 바꾼다고 한다.

Unlike wines from general France and other countries, it stores in places like Korean jar

and changes storage locations as six months pass, the report said.

フランスや他の国のワインとは異なり、韓国の瓶のような場所に保管し、6ヶ月の経過とともに保管場所を変更しているという。

 

조지아 와인은 가정에서 만드는 포도주 같은 맛이며 가격은 매우 저렴하다.

Georgia wine is a home-made wine flavor and is very cheap.

ジョージアワインは自家製のワインフレーバーで、非常に安いです。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