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철성의 서킷 브레이커]◈적자기업 진매트릭스 『추락 초읽기(?)』, 코로나19 테마 편승, 6.2배 폭등 後 반 토막신세!

폭등 주가 생명선 무너졌다! 세력 매수평균가 7,400원 부근...

박철성 대기자 | 기사입력 2020/04/20 [10:16]

[박철성의 서킷 브레이커]◈적자기업 진매트릭스 『추락 초읽기(?)』, 코로나19 테마 편승, 6.2배 폭등 後 반 토막신세!

폭등 주가 생명선 무너졌다! 세력 매수평균가 7,400원 부근...

박철성 대기자 | 입력 : 2020/04/20 [10:16]

[박철성의 서킷 브레이커]  

적자기업 진매트릭스 추락 초읽기(?), 코로나19 테마 편승, 6.2배 폭등 반 토막신세!

폭등 주가 생명선 무너졌다! 세력 매수평균가 7,400원 부근...

거래소, 투자위험투자 경고시장경보 조치 총 16! ‘시장 감시팀철저히 농락...

공시담당 정주홍 “(폭락 이유는) 시장에서 일어난 일이라 알 수 없다

 

박철성 대기자<브레이크뉴스 리서치센터 국장칼럼니스트>

  © 박철성 대기자

진매트릭스 홈페이지 영문판은 코로나19 진단키트를 홍보하고 있다. 홈페이지 캡처.

  © 박철성 대기자

진매트릭스 김수옥 대표

  © 박철성 대기자

진매트릭스 일봉 그래프는 수상한 폭등 후, 급락했음을 대변하고 있다. 키움증권 영웅문 캡처.

 

적자기업 진매트릭스(109820김수옥) 폭등 주가는 이렇게 추락 초읽기에 들어가는 것인가. 개미투자자들의 원성이 하늘을 찌르고 있다.

 

진매트릭스가 코로나19 테마에 편승했다. 주가는 단기간, 6.2배 폭등했다. 하지만 지금은 반 토막신세다.

 

고점에 매수했다면 49%, 절반의 손실이다. 개미투자자들 속은 이미 새까맣게 탔다.

 

비정상적 폭등 관련, 한국거래소는 진매트릭스에 투자위험투자 경고, 최근 모두 16회의 시장경보 조치를 발동했다. 그러나 할 테면 해 보라는식이었다. 거래소 시장감시팀이 철저히 농락당했다는 게시장 전반적 반응이었다.

  © 박철성 대기자

진매트릭스 지분분석. 김수옥 대표와 특수관계인의 대주주 지분은 14.67%에 불과하다. 키움증권 영웅문 캡처.

  © 박철성 대기자

진매트릭스 최근 공시 목록엔 비정상적 주가 폭등 관련, 거래소의 시장경보 조치가 빼곡하다. 그런데도 폭등 주가는 보란 듯 고공 쇼를 펼쳤다.

 

진매트릭스는 주가조작 의혹까지 제기됐다. 이미 세력이 훑고 갔다는 게 전문가들 공통된 분석. 금감원과 거래소검찰의 강도 높은 조사관리가 절실한 상황이다.

 

진매트릭스에 세력의 첫 발자국이 찍힌 것은 지난 114. 그들은 이때부터 1차 매집을 했다. 첫 상한가를 찍었던 129, 보란 듯 신고식(?)을 했다.

 

세력은 지난 41, 장중 고점 12,300원을 찍었다. 그때까지 주가 견인에 집중했다. 이들의 평균 매수 가격은 7,400원 부근이라는 분석 보고다.

 

세력의 평균 매수가격은 폭등 주가의 생명선이다. 그들은 매집 주가의 평균선을 절대로 무너뜨리지 않는다. 불가항력(不可抗力)의 상황이 아니라면 이게 그들의 원칙이다. 무너진 주가를 끌어 올리려면 추가로 막대한 자금이 투입되기 때문이다.

  © 박철성 대기자

진매트릭스 최근 주주변동 내용. 키움증권 영웅문 캡처.

  © 박철성 대기자

진매트릭스 일별 주가. 최근 기관과 외국인 거래는 전무하다. 관심 밖의 종목이 됐음을 시사하고 있다. 키움증권 영웅문 캡처. 미디어캠프 신원 제공.

  © 박철성 대기자

 

  © 박철성 대기자

 

  © 박철성 대기자

 

  © 박철성 대기자

네이버 증권 게시판엔 진매트릭스의 수상한 주가 폭등을 우려하는 네티즌 분석가들의 글이 적지 않다. 네이버 증권 캡처.

 

지난 17, 진매트릭스 종가는 6,340. 전문가들은 진매트릭스 폭등 주가의 생명선이 무너졌다고 지적했다.

 

여기서 설거지팀이 투입된다면 큰 문제다. ‘설거지는 이 바닥 은어.

 

세력의 설거지가 시작되면 반등의 일단 반등의 빨간 양봉이 연출된다. 개미들이 양봉을 보고 추가로 달려들면 그때 본격적으로 매도 물량이 쏟아진다.

 

전문가들은 이런 상황이 오면 주가는 바로 추락할 것이라고 강한 경고를 보냈다. 자칫 더 많은 것을 잃을 수 있다는 얘기였다.

  © 박철성 대기자

진매트릭스 재무제표. 4년 연속 적자기업이다. 키움증권 영웅문 캡처.

  © 박철성 대기자

진매트릭스 미상환 전환사채(CB) 목록. CB는 정해진 기간에 주식으로 전환되거나 아닐 경우 사채를 갚아야 한다.

 

한편 취재진은 지난 17일 오후, 진매트릭스 공시 담당 정주홍 부장과 전화 인터뷰를 했다.

 

정 부장은 최근의 주가 폭등과 급락 관련, “(주가 폭등은) 코로나19 사태 때문일 것이라고 진단한 뒤 “(폭락 이유는) 시장에서 일어난 일이라 알 수 없다라고 말했다.

 

또 정 부장은 “(진매트릭스는) 4년 연속 적자기업이 맞다라면서 하지만 기술특례 상장기업이기 때문에 적자가 상장폐지와는 무관하다라고 덧붙였다.

pcseong@naver.com

 

공익이 전제된 독자 여러분의 제보는 건강하고 아름다운 대한민국을 선도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