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티웨이항공, 호주ㆍ유럽ㆍ북미 취항! 장거리 노선 기종 도입 계획..

2월부터 에어버스 A330-300기종 순차 도입, 추가 장거리 노선 검토!

브레이크뉴스호주 브라이언 박 기자 | 기사입력 2022/01/07 [04:17]
경제
티웨이항공, 호주ㆍ유럽ㆍ북미 취항! 장거리 노선 기종 도입 계획..
2월부터 에어버스 A330-300기종 순차 도입, 추가 장거리 노선 검토!
브레이크뉴스호주 브라이언 박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2/01/07 [04:1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브레이크뉴스호주 브라이언 박 기자]

 

티웨이항공이 오는 3월 국내선을 시작으로 싱가포르, 호주 시드니, 크로아티아 자그레브, 키르기스스탄 등 중장거리 노선 취항을 계획하고 있다. 큰 날갯짓을 꿈꾸고 있다.

 

6일 티웨이항공(대표 정홍근)은 다음 달 A330-300기종 1호기를 시작으로 올해 상반기 순차적으로 총 3대를 도입한다. 오는 3월 국내선을 시작으로 싱가포르, 호주 시드니, 크로아티아 자그레브, 키르기스스탄 등 중장거리 노선 취항을 계획하고 있다는 것.

 

티웨이항공이 재도약을 위한 준비를 밝혔다. 일환으로 런던, 파리, 스페인 등 주요 유럽 노선과 LA, 뉴욕 같은 북미까지 운항이 가능한 중 대형기의 추가 도입을 검토, 장거리 노선 경쟁력 확보에 나선다는 것.

 

티웨이항공에 따르면 최근 대형 항공사의 통합에 따른 향후 운수권 및 슬롯 재분배에 앞서 장거리 노선의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함이다. 티웨이항공 측은 장거리 기종에 대한 추가 도입 검토를 밝혔다.

 

항공기 도입을 결정하고 인수하는 데까지의 진행 과정이 빠르면 1년 이내도 가능하다. 그 때문에 대형 항공사의 합병 전까지 장거리 노선 운항 준비를 마칠 수 있다. 향후 회수된 운수권 미행사로 인해 외국 항공사들에만 이득이 될 것이라는 우려가 해소될 전망이다.

 

이를 통해 경쟁력을 갖춘 저비용항공사(LCC)들이 운수권과 슬롯을 배분받아 운항한다면 소비자들의 선택 폭이 넓어지는 효과도 함께 기대할 수 있다고 분석한다.

 

앞서 일본, 동남아 등 국제선 단거리 시장은 LCC들이 진출했다. 항공권 가격이 저렴해진 만큼 중장거리 노선 경쟁이 시장의 활력을 불러일으킨다는 기대가 크다. 서비스 질도 높아지고 항공권 운임도 낮아지는 등 LCC들이 중장거리 노선을 확대한다면 이는 소비자들의 혜택으로 돌아갈 것으로 보인다.

 

티웨이항공은 장거리 기재 도입과 더불어 김포공항발 국제선, 인도네시아, 몽골 노선 등 현재 보유 중인 B737-800 항공기로도 운항이 가능한 중·단거리 노선 운수권 획득 준비도 지속할 계획이다.

 

티웨이항공 김대원 마케팅팀장은 다년간의 노선 운항 경험을 바탕으로 곧 들어올 중대형 항공기들의 성공적 중장거리 노선 운항을 철저히 준비하고 있다.”면서 머지않아 다가올 코로나 이후의 여행 수요를 대비하기 위한 차별화된 준비로 고객들의 니즈에 다가가도록 하겠다.”고 청사진을 공개했다.

===================================================================

T'way Airlines, Australia, Europe, and North America! Plans to introduce long-distance routes...

 

Starting in February, Airbus A330-300 models were introduced sequentially, and additional long-distance routes were reviewed.

 

[Breakenews, reporter Brian Park from Australia]

 

Starting with domestic flights in March, T'way Airlines is planning to launch mid- to long-distance routes such as Singapore, Sydney, Croatia, and Kyrgyzstan. I'm dreaming of flying big wings.

  

On the 6th, T'way Air (CEO Jeong Hong-geun) will introduce a total of three units sequentially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starting with the first A330-300 unit next month. Starting with domestic flights in March, it is planning to launch mid- to long-distance routes such as Singapore, Sydney, Croatia, and Kyrgyzstan.

 

T'way Airlines has announced preparations for a leap forward. As part of the plan, it will consider introducing major European routes such as London, Paris, Spain, and North America such as LA and New York to secure competitiveness for long-distance routes.

 

According to T'way Airlines, the move is aimed at securing the competitiveness of long-distance routes ahead of future transportation rights and slot redistribution following the recent integration of large airlines. T'way Airlines announced a review of the introduction of additional long-distance models.

 

The process of deciding to introduce and acquiring aircraft can be carried out as early as a year. Therefore, preparations for long-distance routes can be completed before the merger of large airlines. Concerns are expected to be resolved that non-exercise of transportation rights recovered in the future will benefit only foreign airlines.

 

Through this, it is analyzed that if competitive low-cost carriers (LCCs) operate by distributing transportation tickets and slots, consumers can also expect the effect of expanding their choices.

 

Earlier, LCCs entered the international short-distance market such as Japan and Southeast Asia. As ticket prices have become cheaper, there are high expectations that competition for mid- to long-distance routes will revitalize the market. If LCCs expand mid- to long-distance routes, such as higher service quality and lower flight ticket fares, this is expected to return to consumer benefits.

 

In addition to the introduction of long-distance entries, T'way Air plans to continue preparing to obtain transportation tickets for mid- and short-distance routes that can be operated by B737-800 aircraft currently in possession, including international flights from Gimpo Airport, Indonesia, and Mongolia.

 

Kim Dae-won, head of the marketing team at T'way Air, said, "Based on years of experience in route operation, we are thoroughly preparing for the successful mid- to long-distance route operation of soon-to-be-coming mid- to long-distance flights.“

 

ⓒ 호주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News
메인사진
영국 에프에이글로벌 포렉스 카운티, 아시아ㆍ아메리카 지역 정조준! 송금서비스 및 대규모 M&A 출사표...
메인사진
Kang-ho Song, a leading Australian political sensation... "Politics is a purpose, not a goal.
메인사진
방탄소년단, `그래미 어워드` 후보 등극..."아미와 함께 쓰는 역사 될 것"
메인사진
Biden plans to announce his first Cabinet appointment on the 24th.Key positions, such as the Secretary of State, Defense and Finance, will be announced.
메인사진
Australia is looking to revive its economy with the Olympics?...declaration of official hosting of the Summer Olympics in '2032'.
메인사진
[화보]러블리즈 미주, “아직 보여드리지 않은 모습 많아..천천히·조금씩”
메인사진
임성재, 마스터즈 준우승 쾌거!...아시아 골퍼 중 최고 성적
메인사진
Fantagio in the dark clouds, 『Sudden Warning』! Concerns about 『Designation of Management Category』, Desperate Crisis...
메인사진
North Korea Possible Military ExploitationU.S. expert on Biden's declaration, possible ballistic missile test
메인사진
Trump's claim to be a reality? ...'0.3%p car' Georgia finally decides to recount.
메인사진
Australia to Review Allowing Covid 19 Low-Risk Countries to Enter with China...Korea is unknown!
메인사진
'Covid19' Vaccine Effect 90%...Pfizer clinical trial successful!
메인사진
U.S. presidential election, Biden 'win' for sure... It's not about winning or losing Pennsylvania.
메인사진
U.S. presidential election raises expectations with "October surprise"!
메인사진
Former U.S. Undersecretary of the Navy's writing ramifications! "There is a great possibility of China's attack on Taiwan on November 3rd."
메인사진
Feelux Group Donates 100 Million Won to Recover from Heavy Rain Damage!
경제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