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우크라 사태 등 여파… 철강제품 가격 줄줄이 인상!

자동차·조선·건설업 원가부담 상승!

원료탄·철광석 값 고공행진!

제임스 김 기자 | 기사입력 2022/03/20 [07:13]
경제
우크라 사태 등 여파… 철강제품 가격 줄줄이 인상!
자동차·조선·건설업 원가부담 상승!

원료탄·철광석 값 고공행진!
제임스 김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2/03/20 [07: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브레이크뉴스 호주=제임스 김 기자] 

사진은 포항제철소 제강공장 전로에 고철 장입 전경. 

 

제철용 원료탄과 철광석 등 철강제품 생산에 쓰이는 원자재 가격이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원가 부담이 커진 국내 철강사들도 제품 가격을 연쇄적으로 올리고 있다. 당분간 이 같은 가격 인상 흐름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자동차, 조선, 건설 등 수요산업에 적잖은 부담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20일 산업통상자원부와 철강업계에 따르면 쇳물을 생산할 때 연료로 사용되는 제철용 원료탄(호주산) 가격은 지난 17t()658.75달러를 기록했다. 지난 15일에는 t662.75달러까지 오르며 사상 최고치를 찍었다.

 

제철용 원료탄 가격은 작년 5t110.69달러로 바닥을 찍은 뒤 상승세를 이어왔다. 이달 초 500달러를 넘어선 뒤로 최근 보름 사이에만 t200달러 가까이 상승하는 등 큰 폭의 오름세를 나타내고 있다.

 

이는 대()러시아 제재로 러시아산 원료탄을 사용하지 못하게 된 데 따른 연쇄 효과로 분석된다. 러시아산 원료탄을 대체하기 위해 호주산 원료탄으로 수요가 몰리면서 가격이 급등한 것.

 

러시아는 호주, 미국, 캐나다에 이어 세계 4위 제철용 원료탄 수출국이다. 원자재 시장조사기관 코리아PDS에 따르면 러시아의 제철용 원료탄 수출량은 2020년 기준 전 세계 수출량의 9%를 차지한다.

 

국내 철강업계의 전체 원료탄 수입 중 러시아산의 비중은 약 16%로 호주에 이어 두 번째로 크다.

 

코리아PDS는 관련 보고서에서 "전쟁 상황이 이어질 경우 제철용 원료탄 공급 부족이 올해 내내 지속되고, 전 세계적으로 제철용 원료탄의 가격은 높은 수준을 유지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원자재 가격 급등으로 원가 부담이 커진 철강업계는 제품가격을 올릴 수밖에 없는 처지다. 자동차용 강판, 조선용 후판 등을 필요로 하는 대규모 수요처와의 제품가격 협상에서도 가격 인상을 요구하고 있다.

 

포스코[005490]는 올해 들어 철강 유통업체에 판매하는 후판 가격을 두 차례에 걸쳐 6만원 올렸다.

 

열연 유통 가격도 이달 t5만원을 인상한 데 이어 4월에 10만원을 추가로 올릴 계획으로 알려졌다.

 

현대제철[004020] 역시 이달 열연·냉연 유통 가격을 t5만원, 후판 가격은 t35만원 인상했다. 4월에도 열연·냉연 가격을 t10만원 올리는 방안을 검토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철근 가격도 지난달에 t29천원, 이달에 31천원 각각 인상했다. 이에 따라 철근 기준가격은 t1022천원까지 올라 100만원을 처음 넘었다.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주요 철강사들도 제품가격을 줄줄이 올리고 있다.

 

중국 바오스틸은 이달 열연 내수 가격을 t350위안 인상한 데 이어 4월에도 200위안 올리기로 했다.

 

유럽 아르셀로미탈은 최근 판재류 가격을 t180유로 올렸다. 대만 CSC4월에 내수용 열연·냉연코일 가격을 t73달러, 후판·봉강·선재 가격은 t7784달러 인상할 예정이다.

 

잇단 철강 가격 인상으로 제조업계는 원가 부담이 한층 커졌다. 철강사들과 완성차 및 조선 업계 간의 가격 협상도 난항이 예상된다.

 

The aftermath of the Ukra incident... The price of steel products increases one after another!

 

The cost burden of automobiles, shipbuilding, and construction industries has increased!

 

The price of raw material coal and iron ore is high!

 

[Break News Australia = James Kim]

 

Photograph shows the loading of scrap metal into the electric furnace of Pohang Steel Mill.

  

The prices of raw materials used to produce steel products such as coal and iron ore for steel production are on the rise.

 

Domestic steelmakers, whose cost burden has increased, are also raising product prices in a row. This trend of price hikes is expected to continue for the time being. It is expected to act as a considerable burden on demand industries such as automobiles, shipbuilding, and construction.

 

According to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and the steel industry on the 20th, the price of raw coal (Australian) used as fuel to produce iron reached $658.75 per ton on the 17th. On the 15th, it rose to $662.75 per ton, a record high.

 

The price of coal for iron production has been on the rise since May last year when it hit a bottom at 110.69 dollars per ton. Since it exceeded $500 earlier this month, it has risen nearly $200 per ton in the past 15 days alone, showing a sharp rise.

 

This is analyzed as a chain effect of the ban on the use of Russian raw materials due to sanctions against Russia. Prices have soared as demand for Australian raw materials has been driven to replace Russian ones.

 

Russia is the world's fourth largest exporter of iron-making coal after Australia, the United States and Canada. According to Korea PDS, a raw material market research firm, Russia's exports of raw material coal for steel accounted for 9 percent of the world's exports as of 2020.

 

Russian imports account for about 16 percent of the total imports of raw coal in the domestic steel industry, the second-largest after Australia.

 

Korea PDS analyzed in a related report, "If the war continues, the shortage of raw material coal for steel will continue throughout this year, and the price of raw material coal for steel will remain high worldwide."

 

The steel industry, which has increased its cost burden due to soaring raw material prices, has no choice but to raise product prices. They are also demanding higher prices in negotiations with large-scale suppliers who need steel plates for automobiles and thick plates for shipbuilding.

 

POSCO (005490) has raised the price of the second plate sold to steel distributors by 60,000 won twice this year.

 

It is reported that the distribution price of hot rolls will be increased by 50,000 won per ton this month, followed by an additional 100,000 won in April.

 

Hyundai Steel [004020] also raised the distribution price of hot and cold rolls by 50,000 won per ton and the price of the rear plate by 30,000 won to 50,000 won per ton this month. It is reported that it is considering raising the price of hot and cold rolling by 100,000 won per ton in April.

 

The price of steel bars also increased by 29,000 won per ton last month and 31,000 won per ton this month. As a result, the standard price of steel bars rose to 1,022,000 won per ton, exceeding 1 million won for the first time.

 

Not only domestic but also major steelmakers overseas are raising their product prices one after another.

 

China's Baosteel decided to raise its domestic price by 350 yuan per ton this month and 200 yuan in April.

 

ArcelorMittal in Europe recently raised the price of plate materials by 180 euros per ton. Taiwan's CSC is also planning to raise the price of domestic hot-rolled and cold-rolled coils by 73 dollars per ton in April and 77 dollars to 84 dollars per ton of thick plates, barbed steel and wire materials.

 

A series of steel price hikes have further increased the cost burden on the manufacturing industry. Price negotiations between steelmakers and the finished car and shipbuilding industries are also expected to be difficult.

 

ⓒ 호주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News
메인사진
영국 에프에이글로벌 포렉스 카운티, 아시아ㆍ아메리카 지역 정조준! 송금서비스 및 대규모 M&A 출사표...
메인사진
Kang-ho Song, a leading Australian political sensation... "Politics is a purpose, not a goal.
메인사진
방탄소년단, `그래미 어워드` 후보 등극..."아미와 함께 쓰는 역사 될 것"
메인사진
Biden plans to announce his first Cabinet appointment on the 24th.Key positions, such as the Secretary of State, Defense and Finance, will be announced.
메인사진
Australia is looking to revive its economy with the Olympics?...declaration of official hosting of the Summer Olympics in '2032'.
메인사진
[화보]러블리즈 미주, “아직 보여드리지 않은 모습 많아..천천히·조금씩”
메인사진
임성재, 마스터즈 준우승 쾌거!...아시아 골퍼 중 최고 성적
메인사진
Fantagio in the dark clouds, 『Sudden Warning』! Concerns about 『Designation of Management Category』, Desperate Crisis...
메인사진
North Korea Possible Military ExploitationU.S. expert on Biden's declaration, possible ballistic missile test
메인사진
Trump's claim to be a reality? ...'0.3%p car' Georgia finally decides to recount.
메인사진
Australia to Review Allowing Covid 19 Low-Risk Countries to Enter with China...Korea is unknown!
메인사진
'Covid19' Vaccine Effect 90%...Pfizer clinical trial successful!
메인사진
U.S. presidential election, Biden 'win' for sure... It's not about winning or losing Pennsylvania.
메인사진
U.S. presidential election raises expectations with "October surprise"!
메인사진
Former U.S. Undersecretary of the Navy's writing ramifications! "There is a great possibility of China's attack on Taiwan on November 3rd."
메인사진
Feelux Group Donates 100 Million Won to Recover from Heavy Rain Da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