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코로나 장기화, '한 지붕 두 은행' 은행 공동점포 급물살!

하나ㆍ산업은행 지난해 8월 업무협약...
영국ㆍ일본, 해외 공동점포 하나의 대안으로 운영!

다니엘 강 기자 | 기사입력 2022/03/20 [08:53]
경제
코로나 장기화, '한 지붕 두 은행' 은행 공동점포 급물살!
하나ㆍ산업은행 지난해 8월 업무협약...
영국ㆍ일본, 해외 공동점포 하나의 대안으로 운영!
다니엘 강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2/03/20 [08:5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브레이크뉴스 호주=다니엘 강 기자]

코로나19 장기화로 비대면 금융서비스가 급격히 확산하면서 시중은행의 점포 폐쇄가 잇따르고 있다. 사진은 1213일 오후 서울 종로구 시중은행들의 현금입출금 기기 모습. 

 

다음달 '한 지붕 두 은행' 형태의 공동 점포가 문을 열 예정이다. 한 건물 속 같은 층에서 서로 다른 두 은행의 직원들이 나란히 업무를 보는 방식이다.

 

하나은행과 산업은행이 지난해 8월 업무협약을 맺었다. 영업점과 ATM을 공유한 사례는 있었다. 하지만 이렇게 은행들끼리 아예 공동점포를 구축하는 것은 국내에선 이번이 처음이다.

 

금융 서비스의 비대면화, 스마트폰 앱으로 은행 업무를 보는 사람이 늘어나 오프라인 지점을 폐쇄하는 요즘이다. 그런데가 나온 여전히 오프라인을 찾는 금융 소비자들의 편의성까지 고려한 '묘책'이라는 평가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최근 5년 여간 사라진 국내 시중은행 점포 숫자는 1,500개를 넘어섰다. 2016년부터 202110월까지 폐쇄된 국내 은행 점포는 총 1,507곳에 달했다. 연도별로 2016273201742020181152019135202033220211~10238곳 등이었다.

 

20일 금융권에 따르면 하나은행과 우리은행은 4월 중 경기 용인시 수지구 신봉동에 공동 점포를 내기로 했다. 이 지역은 현재 두 은행의 지점이 없는 상태. 하나은행 수지 신봉지점이 지난해 913일 문을 닫은 데 이어 우리은행 신봉지점도 같은 해 1230일 자로 폐쇄됐다.

 

두 은행은 옛 우리은행 신봉지점 자리에 50평 규모의 영업 공간을 확보하고, 각 은행이 절반의 공간을 사용하기로 했다.

 

은행업계에서 '리딩뱅크'를 두고 라이벌 관계인 KB국민은행과 신한은행도 상반기 공동점포 운영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상반기 안으로 경북 영주 등에 공동점포를 설치하는 방안을 협의 중이다.

 

국민은행과 신한은행은 당초 영주에서만 시범 운영하기로 논의됐다. 하지만 사업 범위를 넓혀 2~3곳을 추가 물색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전국 우체국 지점에서 올해 안에 4대 은행(KB국민·신한·하나·우리)의 입출금 및 송금 등의 업무를 볼 수 있게 될 전망이다.

 

금융당국에 따르면 KB·신한·하나·우리 등 4개 은행, 우정사업본부, 금융위원회는 국내 우체국 전 지점이 입출금이나 송금과 같은 은행의 단순 업무를 대행할 수 있도록 한다는 데에 최근 공감대를 이뤘다. 은행과 우정사업본부가 위탁 업무 범위와 일정 등을 최종 합의하면 올해 안에 우체국에서 은행의 업무를 시작할 수 있도록 시스템 연계 등 작업에 나서게 된다.

 

금융권 점포폐쇄는 우리나라에서만의 문제는 아니다.

 

해외 주요국의 경우 1990년대 후반부터 오프라인 점포수가 점진적으로 감소했다. 점포폐쇄로 인한 지역경제와 가계, 소상공인에게 미치는 영향에 대한 사회적인 논의가 이뤄지고 있다.

 

특히, 국토 면적이 넓은 미국이나 호주의 경우 도심지에서 멀리 떨어진 교외지역이나 외지의 점포폐쇄로 인해 일정 거리 내에 금융기관 점포가 존재하지 않는 '무점포 지역'과 같은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 교외지역 주민과 소상공인, 중소기업 등 점포폐쇄의 영향을 크게 받을 수 있는 이해집단을 중심으로 우려와 비판이 제기되고 있다.

 

미국 내 상업은행과 신용협동조합, 저축은행, 저축대부조합의 점포수는 2008102630개로 최고치를 기록한 후 지속적으로 감소해 2021년 말에는 88926개의 점포만 영업하고 있다. 연평균 1300개 점포가 감소한 셈이다.

 

이 가운데 은행과 저축은행의 경우 코로나19가 확산된 2020년부터 감소폭이 확대됐다. 20191,391개였던 점포의 순감 규모가 2020년에는 2,284개로 확대됐다. 캐나다도 20166,190개였던 은행점포가 2020년에는 5,783개로 감소했다. 일종의 체중 줄이기였다.

 

영국의 경우 2015년에는 1745개였던 은행점포가 2021년에는 6,965개로 감소했다. 호주 역시 20176월부터 20216월까지 지역 은행점포가 2,471개에서 1,896개로 감소했다. 전체 은행점포는 5,816개에서 4,491개로 줄었다. ATM기기 역시 같은 기간 동안 13,814개에서 7,757개로 감소했다.

 

이에 영국과 일본 등 해외에서는 이미 공동점포를 하나의 대안으로 운영하며 점포 폐쇄 환경에 적극 대응하고 있다.

 

하나금융경영연구소가 지난해 9월 발표한 '은행 점포 폐쇄 대안으로 등장한 공동점포' 보고서에 따르면 영국에서는 2019년 중소기업, 소호(SOHO) 대상의 공동점포 '비즈니스 뱅킹 허브(HUB)'에 이어 지난해 4월부턴 일반고객 대상의 '뱅크 허브'2개 지역에서 시범 운영하고 있다.”면서 각 허브의 5개 은행은 1주일 중 하루씩 순서대로 대면서비스를 제공하며 입금 및 지급 등 간편 업무는 허브가 위치한 우체국에서도 처리하도록 하는 방식이라고 밝혔다.

COVID-19 prolonged, "One roof, two banks" bank joint stores are on the rise!

 

Hana and Korea Development Bank signed a business agreement in August last year...

It is operated as an alternative to joint stores in the UK and Japan!

 

[Break News Australia = Daniel Kang]

As non-face-to-face financial services spread rapidly due to the prolonged COVID-19, commercial banks are closing their stores one after another. The photo shows a cash deposit and withdrawal device at commercial banks in Jongno-gu, Seoul, on the afternoon of Dec. 13.

  

A "joint store" in the form of "one roof two banks" will open next month. Employees of two different banks work side by side on the same floor in one building.

 

Hana Bank and the Korea Development Bank signed a business agreement in August last year. There was a case of sharing ATMs with branches. However, this is the first time in Korea that banks have established a joint store altogether.

 

These days, offline branches are closed due to the non-face-to-face financial services and the increase in the number of people doing banking with smartphone apps. It is evaluated as a "skill" considering the convenience of financial consumers still looking for offline.

 

According to the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the number of domestic commercial bank stores that have disappeared in the past five years has exceeded 1,500. A total of 1,507 domestic bank stores were closed from 2016 to October 2021. By year 273 places in 2016 420 places in 2017 115 places in 2018 135 places in 2019 332 places in 2020 238 places from January to October 2021.

 

According to the financial sector, Hana Bank and Woori Bank decided to open a joint store in Sinbong-dong, Suji-gu, Yongin-si, Gyeonggi-do in April. The area currently has no branches of the two banks. Hana Bank's Shinbong branch closed on September 13 last year, and Woori Bank's Shinbong branch was also closed on December 30 of the same year.

 

The two banks will secure 50 pyeong of business space at the former Woori Bank's Shinbong branch, and each bank will use half of the space.

 

KB Kookmin Bank and Shinhan Bank, rivals in the banking industry, also joined hands to operate joint stores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They are discussing ways to set up joint stores in Yeongju, North Gyeongsang Province, with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Kookmin Bank and Shinhan Bank were initially discussed to test-run only in Yeongju. However, it is said that it is looking for two to three more places by expanding its scope of business.

 

Post offices across the country are expected to be able to deposit and transfer money from the four major banks (KB Kookmin, Shinhan, Hana, and Woori) within this year.

 

According to the financial authorities, four banks, including KB, Shinhan, Hana, and Woori, the Korea Post Office, and the Financial Services Commission recently agreed that all domestic post offices can act on behalf of banks such as deposits and withdrawals. If the bank and the Korea Post finally agree on the scope and schedule of consignment work, they will start working on linking the system so that the post office can start working on the bank within this year.

 

Closing stores in the financial sector is not only a problem in Korea.

 

In major overseas countries, the number of offline stores has gradually decreased since the late 1990s. Social discussions are taking place on the impact of store closures on the local economy, households, and small business owners.

 

In particular, in the case of the United States and Australia, which have a large land area, a phenomenon such as a "non-store area" in which financial institution stores do not exist within a certain distance due to the closure of suburban areas or outside stores is occurring. Concerns and criticism are being raised around interest groups that can be greatly affected by store closures, such as suburban residents, small business owners, and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The number of stores in commercial banks, credit cooperatives, savings banks, and savings lenders in the U.S. continued to decline after hitting a record high of 102,630 in 2008, with only 88,926 stores operating at the end of 2021. In other words, 1,300 stores have decreased annually.

 

Among them, banks and savings banks have expanded their decline since 2020, when COVID-19 spread. The net decrease in stores increased from 1,391 in 2019 to 2,284 in 2020. In Canada, the number of bank stores decreased from 6,190 in 2016 to 5,783 in 2020. It was a kind of weight loss.

 

In the UK, the number of bank stores decreased from 17,745 in 2015 to 6,965 in 2021. Australia also saw its number of local bank stores decrease from 2,471 to 1,896 from June 2017 to June 2021. The total number of bank stores decreased from 5,816 to 4,491. ATM devices also fell from 13,814 to 7,757 during the same period.

 

Accordingly, overseas countries such as the UK and Japan are already actively responding to the store closure environment by operating joint stores as an alternative.

 

According to a report released by Hana Financial Management Research Institute in September last year, "In the UK, small and medium-sized companies and SOHO joint stores have been piloting 'Bank Hub' in two regions since April last year.“

 

ⓒ 호주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News
메인사진
영국 에프에이글로벌 포렉스 카운티, 아시아ㆍ아메리카 지역 정조준! 송금서비스 및 대규모 M&A 출사표...
메인사진
Kang-ho Song, a leading Australian political sensation... "Politics is a purpose, not a goal.
메인사진
방탄소년단, `그래미 어워드` 후보 등극..."아미와 함께 쓰는 역사 될 것"
메인사진
Biden plans to announce his first Cabinet appointment on the 24th.Key positions, such as the Secretary of State, Defense and Finance, will be announced.
메인사진
Australia is looking to revive its economy with the Olympics?...declaration of official hosting of the Summer Olympics in '2032'.
메인사진
[화보]러블리즈 미주, “아직 보여드리지 않은 모습 많아..천천히·조금씩”
메인사진
임성재, 마스터즈 준우승 쾌거!...아시아 골퍼 중 최고 성적
메인사진
Fantagio in the dark clouds, 『Sudden Warning』! Concerns about 『Designation of Management Category』, Desperate Crisis...
메인사진
North Korea Possible Military ExploitationU.S. expert on Biden's declaration, possible ballistic missile test
메인사진
Trump's claim to be a reality? ...'0.3%p car' Georgia finally decides to recount.
메인사진
Australia to Review Allowing Covid 19 Low-Risk Countries to Enter with China...Korea is unknown!
메인사진
'Covid19' Vaccine Effect 90%...Pfizer clinical trial successful!
메인사진
U.S. presidential election, Biden 'win' for sure... It's not about winning or losing Pennsylvania.
메인사진
U.S. presidential election raises expectations with "October surprise"!
메인사진
Former U.S. Undersecretary of the Navy's writing ramifications! "There is a great possibility of China's attack on Taiwan on November 3rd."
메인사진
Feelux Group Donates 100 Million Won to Recover from Heavy Rain Da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