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뉴질랜드 외국인에 대한 단계적 입국 허용! 코로나 이후 첫 국경 전면 개방 예고...

'코로나와의 공존'으로 방향 전환‘

저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 “오는 25일부터 코로나19 백신 패스를 철폐하고 내달 4일부터는 백신 의무화 대상도 축소”

다니엘 강 기자 | 기사입력 2022/03/27 [04:54]
호주 종합
뉴질랜드 외국인에 대한 단계적 입국 허용! 코로나 이후 첫 국경 전면 개방 예고...
'코로나와의 공존'으로 방향 전환‘

저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 “오는 25일부터 코로나19 백신 패스를 철폐하고 내달 4일부터는 백신 의무화 대상도 축소”
다니엘 강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2/03/27 [04:5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브레이크뉴스 호주=다니엘 강 기자]

저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가 23(현지시간) 뉴질랜드 웰링턴 의회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아던 총리는 뉴질랜드에서의 오미크론 변이 확산이 줄어들면서 오는 25일부터 코로나19 백신 패스를 철폐하고 내달 4일부터는 백신 의무화 대상도 축소한다고 밝혔다.

 

뉴질랜드가 외국인에 대한 단계적 입국을 허용했다. 뉴질랜드 정부가 코로나 사태 이후 처음으로 국경 빗장을 풀겠다고 예고한 것.

 

한국과 미국 등 비자 면제 국가에서 백신 접종을 완료한 사람은 5월부터는 격리 없이 입국할 수 있다.

 

출국 전 PCR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아야 하는 등 일부 제약은 있다. 하지만 코로나 이후 처음으로 국경 빗장을 풀겠다는 예고에 시민들은 반갑다는 반응이다.

 

대표적인 방역 모범국으로 꼽혔다. 하지만 지난 3월 오미크론 확산의 정점을 찍었던 뉴질랜드였다. 뉴질랜드 정부는 기존 방역 정책으로 오미크론 변이를 차단할 수 없다고 판단해 다른 나라처럼 '코로나와의 공존'으로 방향을 돌렸다.

 

저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는 "호주 학교 방학에 맞춰 국경을 다시 여는 것은 단기적으로 뉴질랜드의 경제 회복을 촉진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면서, "우리는 세계인들이 다시 찾아오는 것을 환영할 준비가 돼 있다"라고 밝혔다.

 

이상진 주뉴질랜드 한국 대사는 봉쇄 완화조치로 경제가 서서히 정상화 되리라 생각하고 있다.”면서 “2023년에는 4.9% 성장까지도 바라볼 수 있을 정도라고 설명했다. 성장 추세에 한국 동포들의 경제적 어려움을 타개해나갈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상당수가 관광이나 유학업계 종사자로 이뤄진 한인사회도 이번 조치를 반기고 있다.

 

워킹홀리데이가 중단되면서 구인난을 겪은 한식당이나, 유학생이 뚝 끊겼던 유학원에선 경제 회복을 기대하고 있다.

 

이번 국경 개방 조치로 2년 동안 찬바람이 불던 뉴질랜드 경제 상황에 봄이 찾아올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Allow foreigners to enter New Zealand step by step! Announcement of the first full opening of the border since COVID-19...

 

Change direction to "coexistence with COVID-19."

 

New Zealand Prime Minister Jacinda Ardern said, "From the 25th of this month, the COVID-19 vaccine pass will be abolished and the subject of mandatory vaccines will be reduced from the 4th of next month."

 

[Break News Australia = Daniel Kang]

New Zealand Prime Minister Jacinda Ardern holds a press conference at Wellington Parliament in New Zealand on the 23rd (local time). Prime Minister Ardern said he will abolish the COVID-19 vaccine pass from the 25th and reduce the scope of mandatory vaccines from the 4th of next month as the spread of omikron mutations in New Zealand decreases.

 

New Zealand has allowed foreigners to enter the country step by step. The New Zealand government announced for the first time that it would lift the border bar since the COVID-19 outbreak.

 

Those who have completed vaccination in visa-free countries such as Korea and the United States can enter the country without quarantine from May.

 

There are some restrictions, such as having to be tested negative for PCR before departure. However, citizens are happy to see the announcement of the release of the border latch for the first time since COVID-19.

 

It was selected as a representative quarantine model country. However, it was New Zealand, which peaked in March when Omikron spread. The New Zealand government decided that the existing quarantine policy could not block Omikron mutation, so it turned to "coexistence with COVID-19" like other countries.

 

New Zealand Prime Minister Jacinda Ardern said, "Reopening the border in time for Australia's school vacation will help promote New Zealand's economic recovery in the short term," adding, "We are ready to welcome people from all over the world again."

 

Lee Sang-jin, South Korea's ambassador to New Zealand, explained, "We think the economy will gradually normalize with measures to ease the blockade," adding, "We can even expect 4.9% growth in 2023." He also added, "I think we can overcome the economic difficulties of our Korean compatriots in the growth trend."

 

The Korean-American community, which consists of a large number of tourism and study abroad workers, is also welcoming the move.

 

Korean restaurants that suffered job shortages due to the suspension of working holidays or study centers, which had been cut off from international students, are expecting an economic recovery.

 

Expectations are high that the opening of the border will bring spring to New Zealand's two-year-old economic situation.

ⓒ 호주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News
메인사진
영국 에프에이글로벌 포렉스 카운티, 아시아ㆍ아메리카 지역 정조준! 송금서비스 및 대규모 M&A 출사표...
메인사진
Kang-ho Song, a leading Australian political sensation... "Politics is a purpose, not a goal.
메인사진
방탄소년단, `그래미 어워드` 후보 등극..."아미와 함께 쓰는 역사 될 것"
메인사진
Biden plans to announce his first Cabinet appointment on the 24th.Key positions, such as the Secretary of State, Defense and Finance, will be announced.
메인사진
Australia is looking to revive its economy with the Olympics?...declaration of official hosting of the Summer Olympics in '2032'.
메인사진
[화보]러블리즈 미주, “아직 보여드리지 않은 모습 많아..천천히·조금씩”
메인사진
임성재, 마스터즈 준우승 쾌거!...아시아 골퍼 중 최고 성적
메인사진
Fantagio in the dark clouds, 『Sudden Warning』! Concerns about 『Designation of Management Category』, Desperate Crisis...
메인사진
North Korea Possible Military ExploitationU.S. expert on Biden's declaration, possible ballistic missile test
메인사진
Trump's claim to be a reality? ...'0.3%p car' Georgia finally decides to recount.
메인사진
Australia to Review Allowing Covid 19 Low-Risk Countries to Enter with China...Korea is unknown!
메인사진
'Covid19' Vaccine Effect 90%...Pfizer clinical trial successful!
메인사진
U.S. presidential election, Biden 'win' for sure... It's not about winning or losing Pennsylvania.
메인사진
U.S. presidential election raises expectations with "October surprise"!
메인사진
Former U.S. Undersecretary of the Navy's writing ramifications! "There is a great possibility of China's attack on Taiwan on November 3rd."
메인사진
Feelux Group Donates 100 Million Won to Recover from Heavy Rain Da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