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올 1분기 석유제품 최대 수출국 ‘호주’! 중국 제쳐...

정유업계, 1분기 석유제품 수출물량 증가율 11년만에 최고치

정제설비 폐쇄‧가동율 축소된 호주, 베트남에 전략적 수출 늘려

코로나 완화에 따른 여행객 증가로 항공유 수출은 56% 증가

다니엘 강 기자 | 기사입력 2022/04/27 [22:47]
호주 종합
올 1분기 석유제품 최대 수출국 ‘호주’! 중국 제쳐...
정유업계, 1분기 석유제품 수출물량 증가율 11년만에 최고치

정제설비 폐쇄‧가동율 축소된 호주, 베트남에 전략적 수출 늘려

코로나 완화에 따른 여행객 증가로 항공유 수출은 56% 증가
다니엘 강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2/04/27 [22:4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브레이크뉴스 호주=다니엘 강 기자]

  © 호주브레이크뉴스

제공=대한석유협회 

 

올해 1분기 석유제품 최대 수출국은 호주였다. 호주가 중국을 제쳤다. 1위에 등극했다.

 

또 올해 1분기(1~3) 정유업계의 석유제품 수출물량이 전년 동기대비 20% 증가했다. 11년 만에 최고 증가율을 기록했다.

 

대한석유협회(KPA)는 올해 1분기 SK에너지, GS칼텍스, 에쓰오일(S-OIL), 현대오일뱅크 등 국내 정유사의 석유제품 수출량이 1899만 배럴이라고집계 발표했다. 이는 지난해 1분기 대비 20% 증가 수치. 11년 전인 20111분기(25.6% 증가) 이후 최고 증가율을 기록했다고 26일 밝혔다.

 

같은 기간 수출금액은 120300만 달러(15조원)로 전년 동기 대비 95.3% 늘어 1분기 증가율로는 지난 2000(118.2%) 이후 22년 만에 최고치다. 산업통상자원부가 발표하는 1분기 국가 주요 수출품목 중 자동차를 제치고 4위를 기록, 전년 대비 한 계단 더 올라섰다.

 

이 같은 수출량, 수출액 증가는 글로벌 석유수요 확대와 국제유가 상승에 따른 것으로 올 1분기 국제 두바이유가는 배럴당 95.6달러로 지난해 1분기 대비 59% 상승했다.

 

국제에너지기구(IEA), 미국에너지정보청(EIA) 등 주요 에너지기관들은 지난해 하반기부터 코로나 완화 등에 따라 이동수요 및 산업생산이 늘면서, 올해 일일석유수요는 300만 배럴 가량 증가하는 등 글로벌 석유수요 회복은 꾸준히 이뤄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석유수출국기구(OPEC)도 이달 중순 월간 보고서에서 글로벌 경제성장 등 요인으로 올해 일일석유수요는 1분기 9895만배럴, 2분기 9912만배럴, 3분기 1106만배럴, 4분기 1281만배럴로 갈수록 점증할 것으로 내다봤다.

 

석유제품 수출단가에서 원유 도입단가를 뺀 수출 채산성도 배럴당 19.5달러를 기록하는 등 전년의 8.8달러에 비해 10.7달러 증가해 호실적에도 크게 기여했다.

 

  © 호주브레이크뉴스

24일 서울 시내 주유소 모습.

 

한편, 1분기 석유제품 수출 상대국 상위 5곳 및 비중은 호주(13.2%), 중국(12.7%), 싱가포르(12.6%), 일본(9.8%), 베트남(9.1%) 순으로 집계됐다.

 

호주가 수출국 1위를 기록한 것은 사상 처음이다. 정제설비 폐쇄와 가동율이 축소된 호주에 대한 전략적 수출이 증가했고, 중국이 경순환유 수입에 소비세를 물리면서 중국으로의 수출이 줄어든 때문이다.

 

그동안 중국이 2016년부터 6년 연속 최대 수출국을 유지하고 있었다. 그러나 지난해 6월 중순 이후 중국 정부의 경순환유(LCO) 수입소비세 부과 등에 따라 대()중국 수출량은 59% 급감했다.

 

반면 대 호주 수출량은 빠르게 증가했다. 지난해 49% 늘었고, 1분기엔 81%의 증가율을 보였다. BP(브리티시페트롤리엄), 엑슨모빌이 각각 2020, 2021년에 호주 내 퀴나나(14.5b/d), 알토나(8.6b/d) 정유공장을 폐쇄조치해 호주 전체 정제설비 중 50% 감소했다. 당분간 부족한 석유제품을 수입해야 하는 상황에서 국내 정유사가 수출물량을 늘려 나갔기 때문이다.

 

베트남은 수출국 5위에 올라섰다. 베트남은 지난 2월 최대 정유시설인 '응히선'(Nghi Son) 정유공장의 유동성 부족으로 가동율을 25%p 줄였다. 이에 따라 코로나 완화에 따른 수요회복 추세에서 휘발유, 경유 등 석유제품 공급 부족사태가 발생했고, 국내 정유사들이 발빠르게 수출을 늘린 결과 수출량 증가율은 202%에 달했다.

 

석유제품별로는 경유가 전체 석유제품 수출량 중 42%를 차지해 가장 높았다. 이어 휘발유(25%), 항공유(13%), 나프타(6%) 순이다.

 

특히 항공유는 지난 코로나 2년간 전 세계 여행객 감소로 석유제품중 가장 크게 수출이 감소했으나, 최근 코로나 완화에 따른 이동수요 증가에 힘입어 반등에 성공했다.

 

대한석유협회 관계자는 최근 우크라이나 사태 등으로 글로벌 석유수급이 매우 타이트해진 상황이지만 국내 정유사는 세계 5위의 정제능력과 우수한 정제경쟁력을 보유한 석유강국이라면서 앞으로도 정유업계는 국내 수급안정 뿐만 아니라 수출시장 개척에도 적극 나서서 업계 수익성 개선 및 국가수출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Australia is the biggest exporter of petroleum products in the first quarter of this year! Apart from China...

 

Oil refineries saw 11-year growth in exports of petroleum products in the first quarter

 

Increased strategic exports to Australia and Vietnam due to reduced utilization rates of refining facilities

 

Air Oil Exports Rise 56% Due to Increased Travelers Due to Coronavirus Easing

 

[Break News Australia = Reporter Daniel Kang]

▲     ©호주브레이크뉴스

Provided by Korea Oil Association 

Australia was the largest exporter of petroleum products in the first quarter of this year. Australia beat China. It was ranked first.

 

In the first quarter of this year, oil product exports in the oil refining industry increased 20 percent year-on-year. It marked the highest increase in 11 years.

 

The Korea Oil Association (KPA) announced that domestic oil refiners, including SK Energy, GS Caltex, S-OIL, and Hyundai Oilbank, exported 1899 million barrels of oil products in the first quarter of this year. This is a 20 percent increase from the first quarter of last year. It announced on the 26th that it recorded the highest increase since the first quarter of 2011 when it increased 25.6 percent 11 years ago.

 

During the same period, exports rose 95.3 percent year-on-year to 12.03 billion dollars, the highest increase in 22 years since the first quarter (118.2 percent) in 2000. In the first quarter, announced by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it overtook automobiles to rank fourth among the country's major export items, up one notch from the previous year.

 

The increase in exports and exports was attributed to growing global oil demand and rising international oil prices, with international oil prices rising 59 percent to $95.6 per barrel in the first quarter of this year.

 

Major energy institutions such as the International Energy Agency (IEA) and the U.S. Energy Information Agency (EIA) predict that global oil demand will continue to recover, with mobile demand and industrial production increasing by about 3 million barrels this year.

 

The Organization of Petroleum Exporting Countries (OPEC) also predicted in its monthly report in the middle of this month that this year's daily oil demand will increase to 98.95 million barrels in the first quarter, 99.12 million barrels in the second quarter, 110.6 million barrels in the third quarter and 12.81 million barrels in the fourth quarter.

 

Export profitability, which excludes the unit price of petroleum products and the unit price of crude oil, also rose 10.7 dollars from the previous year's 8.8 dollars, contributing greatly to the positive performance.

 

▲     ©호주브레이크뉴스

A gas station in downtown Seoul on the 24th.

 

Meanwhile, Australia (13.2%), China (12.7%), Singapore (12.6%), Japan (9.8%), and Vietnam (9.1%) were the top five exporting countries in the first quarter.

 

It is the first time in history that Australia has topped the list of exporting countries. This is because strategic exports to Australia, where refining facilities have been closed and operating rates have been reduced, have increased, and exports to China have decreased as China imposes a consumption tax on imports of cyclical oil.

 

Until now, China has maintained its largest exporter for six consecutive years since 2016. However, since mid-June last year, exports to China have plummeted 59 percent due to the Chinese government's imposition of import consumption tax on LCO.

 

Exports to Australia, on the other hand, grew rapidly. It increased 49 percent last year, and showed an 81% increase in the first quarter of this year. BP (British Petroleum) and Exon Mobil closed their Quinana (14.5 million b/d) and Altona (8.6 million b/d) refineries in Australia in 2020 and 2021, respectively, down 50% of Australia's total refining facilities. This is because domestic refiners have increased their exports at a time when they have to import insufficient petroleum products for the time being.

 

Vietnam ranked fifth as an exporter. Vietnam reduced its operating rate by 25%p in February due to a lack of liquidity at its largest refinery, Nghi Son.

 

As a result, there was a shortage of supply of petroleum products such as gasoline and diesel in the trend of recovery in demand due to the easing of COVID-19, and as a result of domestic oil refiners rapidly increasing exports, the export growth rate reached 202%.

 

By petroleum product, diesel accounted for 42% of the total petroleum product exports, the highest. Gasoline (25%), aviation oil (13%), and naphtha (6%).

 

In particular, aviation oil exports fell the most among petroleum products over the past two years due to a decrease in global travelers, but it recently rebounded thanks to increased demand for movement due to the easing of Corona.

 

An official from the Korea National Oil Association said, "Although global oil supply and demand have become very tight due to the recent Ukraine crisis, the domestic refinery is the world's fifth-largest oil powerhouse with refining capacity and excellent refining competitiveness.“

 

ⓒ 호주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News
메인사진
영국 에프에이글로벌 포렉스 카운티, 아시아ㆍ아메리카 지역 정조준! 송금서비스 및 대규모 M&A 출사표...
메인사진
Kang-ho Song, a leading Australian political sensation... "Politics is a purpose, not a goal.
메인사진
방탄소년단, `그래미 어워드` 후보 등극..."아미와 함께 쓰는 역사 될 것"
메인사진
Biden plans to announce his first Cabinet appointment on the 24th.Key positions, such as the Secretary of State, Defense and Finance, will be announced.
메인사진
Australia is looking to revive its economy with the Olympics?...declaration of official hosting of the Summer Olympics in '2032'.
메인사진
[화보]러블리즈 미주, “아직 보여드리지 않은 모습 많아..천천히·조금씩”
메인사진
임성재, 마스터즈 준우승 쾌거!...아시아 골퍼 중 최고 성적
메인사진
Fantagio in the dark clouds, 『Sudden Warning』! Concerns about 『Designation of Management Category』, Desperate Crisis...
메인사진
North Korea Possible Military ExploitationU.S. expert on Biden's declaration, possible ballistic missile test
메인사진
Trump's claim to be a reality? ...'0.3%p car' Georgia finally decides to recount.
메인사진
Australia to Review Allowing Covid 19 Low-Risk Countries to Enter with China...Korea is unknown!
메인사진
'Covid19' Vaccine Effect 90%...Pfizer clinical trial successful!
메인사진
U.S. presidential election, Biden 'win' for sure... It's not about winning or losing Pennsylvania.
메인사진
U.S. presidential election raises expectations with "October surprise"!
메인사진
Former U.S. Undersecretary of the Navy's writing ramifications! "There is a great possibility of China's attack on Taiwan on November 3rd."
메인사진
Feelux Group Donates 100 Million Won to Recover from Heavy Rain Damage!
호주 종합 많이 본 기사